맘모톰 리볼브, 환자의 피부 상처와 손상 최소화
맘모톰 리볼브, 환자의 피부 상처와 손상 최소화
  • 김지훈 기자
  • 승인 2018.05.07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상 자료만 300여개를 넘어서 성능과 안전성 입증
채취된 조직, 오염으로부터 보호 정확한 진단을 가능케
​​​데비코어의 맘모톰​​​
​​​맘모톰​​​ 리볼브

맘모톰 리볼브는 최신 업그레이드 장비로 진공보조흡인생검장비의 핵심분야인 진공기술면에서 이중 진공 흡인 시스템을 포함한 다수의 원천특허기술을 기반으로 시술자의 편리성과 Sample Quality를 최적으로 유지하여 채취된 조직을 오염이나 기타 외부 요인으로부터 보호하여 보다 정확한 진단을 가능케 하겠다는 컨셉을 바탕으로 개발된 맘모톰 모델이다.

맘모톰 리볼브는 블레이트 타입으로 피라미드 타입 대비 환자의 피부 상처와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한다. 또한 최소 침습적 수술을 위한 기능으로 프로브내 aperture 크기의 3가지로 조절이 가능하여 불필요한 유방조직의 절제를 최소화할 수도 있다. 

특히 Advanced chamber 7 기능은 바이옵시 진행시, 바이옵시가 불필요한 정상 조직의 경우 건너뛰고 이상병변의 경우에 바이옵시가 가능하도록 하는 기능으로 최소 침습적 효과가 있다. 예컨데 이상병변이 12시에서 3시방향 및 6시에서 9시 방향에 있을 경우, Advanced chamber 7 버튼은 누르게 되면 4,5,6번의 샘플링없이 7번으로 샘플링이 넘어가게 된다.

그리고 진단을 위한 바이옵시 샘플의 최적의 퀄리티 유지한다. 샘플링되는 티슈가 프로브후면 각 챔버내에 각각 보관되며, 챔버내 작은 홀(pore)을 통해 fluid등은 배출하게 된다.

바이옵시시 티슈간 서로 뭉치거나 지속적인 식염수 노출에 따른 훼손을 최소화하여 진단을 위한 최적의 상태를 유지한다. 또한 환자 및 병변의 상태에 따라 속도, 식염수의 조절을 통해 최적의 바이옵시가 가능하게 할 수 있다고 한다.

 

이중 베큠 시스템 : 샘플링 횟수당 채취되는 샘플량이 많음Lateral & axial 베큠 방식을 통해 진공압이 이중으로 걸려 아시아여성에게 나타나는 dense breast나 solid mass에서도 진단을 위한 최적의 샘플링을 용이하게 함
이중 베큠 시스템 : 샘플링 횟수당 채취되는 샘플량이 많음Lateral & axial 베큠 방식을 통해 진공압이 이중으로 걸려 아시아여성에게 나타나는 dense breast나 solid mass에서도 진단을 위한 최적의 샘플링을 용이하게 함

SteadyVac 기능은 바이옵시후 hematoma형성을 억제하고 bleeding을 조절하기 위한 것으로 별도버튼이 있어 cavity내에 15inHg의 압력을 걸어 hematoma형성을 억제하게 된다. 또한 본체, 홀스터 및 풋스위치에 있는 Vacuum버튼을 통해 bleeding이나 불필요한 fluid를 배출하게 할 수 있다고 한다.

데비코어의 맘모톰은 유방생검기의 대명사로 1995년 미국에서의 첫 출시 이후 현재까지 전세계의 약 5백만 여성들이 맘모톰을 경험하였으며 관련 임상 자료만 해도 300여개를 넘어서고 있을 만큼 제품의 성능과 안전성이 입증된 제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마방로10길 25 (트윈타워) B동 924호
  • 대표전화 : 02-6014-982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윤교
  • 법인명 : 페이지원
  • 제호 : 핑크리본유방외과뉴스
  • 정기간행등록번호 : 서초 라 115345
  • 출판등록번호 : 제2012-000088호
  • 통신판매신고증 : 2012-서울서초-0821호
  • 창간일 : 2012년 4월 25일
  • 사업자번호 : 페이지원 214-13-32644
  • 발행인 : 최지호
  • 편집인 : 최지호
  • 핑크리본유방외과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핑크리본유방외과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ww.breastsurgerynews@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