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수술 후 관리가 중요하다
가슴 수술 후 관리가 중요하다
  • 이혜승 기자
  • 승인 2018.07.28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학감수_ 더 더블유 외과의원 김재홍 원장
​더 더블유 외과의원 김재홍 원장
​더 더블유 외과의원 김재홍 원장

가슴확대 후 관리는 통증과 붓기관리, 보형물위치 관리가 가장 중요하다. 통증은 대개 1주일 정도 지나면 견딜만 해지는데, 최근 내시경을 이용한 가슴확대술이 발전하여 피주머니도 차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회복이 빠르다. 내시경을 이용한 가슴확대수술의 장점인 최소출혈로 멍이 거의 들지 않고, 그만큼 덜 붓게 되며, 덜 부으면 통증도 함께 줄어든다. 그래서 가슴수술은 빠르고 피가 거의 나지 않게 하는 곳에서 받는 것이 회복에 매우 중요하다. 가슴 성형을 전문으로 하는 곳에서는 겨드랑이 절개 내시경 가슴확대 수술이 30분에서 50분 정도면 끝나게 되어 회복이 빠르게 될 수 있다.

가슴 수술 후 붓기는 절개방법에 따라 다른데, 겨드랑이 절개인 경우엔 겨드랑이쪽 붓기가 밑선 절개보다는 많아서 특히 윗가슴쪽 붓기를 빨리 빼는 것이 회복에 도움이 된다. 병원에서 사후 관리로 하는 것중에 하나인 광선치료가 일반적이며, 좀더 도움이 되는 고주파 관리도 붓기를 빨리 빼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 또한 체외충격파를 이용한 수술 후 부종관리가 가장 도움이 되는데 고가의 장비이므로 전문적으로 하는 병원에서만 받을 수 있는 한계가 있다.

일반적으로는 피부가 얇고 살이 없는 마른 체형에서는 붓기가 더 오래 가며, 이는 촉감이 좋아지는데 시간이 더 걸리는 원인이 된다. 보통 3개 월이 지나면 대부분의 붓기가 빠지게 되며, 6개월이 지나면 촉감이 거의 돌아오게 된다. 수술 직후 한달이내에 발생한 붓기와 통증에 대해 감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데, 이때에는 유방초음파를 이용하여 진단을 받는 것이 좋다.

겉으로만 봐서는 수술 후 발생하는 혈종,장액종과 단순 연부조직의 붓기를 구별하는 것이 정확하지 않으며, 조기에  흡입치료를 위해서 초음파는 필수적이다. 적절한 타이밍을 놓치면 치료기간이 연장되며, 심하면 보형물을 제거해야하는 경우도 발생한다. 대부분 일시적인 붓기일 확률이 높지만 최근 가슴성형을 하는 병원에서 초음파를 두고 치료를 하는 경우가 많아 져서 초음파를 볼 수 있는 곳에서 수술을 받는 것이 사후 부작용 진단과 치료에 많은 도움이 된다.

마지막으로 보형물의 위치관리가 중요하다. 이는 미적 결과를 위해 필수적인 과정을 거치는데 대개 2~3개월간의 보형물 자리잡기를 위해 보정 속옷과 탄력밴드를 이용한 사후관리를 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아름다운 모양을 위해 4.5:5.5 혹은 4:6의 비율로 보형물이 무게중심이 중앙보다 는 조금 아래쪽에 위치하게 되는 것이 황금비율인데, 그렇게 자리를 잡는데 3~6개월이 소요된다. 가슴은 두개이므로 양쪽 보형물의 밑선 위치가 너무 상이하지 않게 되어야 하고, 가슴수술후 유두에서 밑선까지의 길이가 가슴지름과 적절한 비율로 늘려져야 하므로 수술 시 세팅해놓은 보형물의 위치가 틀어지지 않게 해야한다. 보정속옷과 탄력밴드는 낮에는 필수로 착용해야하며, 누웠 을때 퍼지는 가슴체형인 새가슴이나 탄력이 없는 환자의 경우 밤에도 계속 차는 것이 좋다.

또한 6개월간은 노와이어브래지어를 입어야 한다. 너무 빨리 와이어브라를 착용하는 경우 모양이 틀어질 수 있다. 그리고 엎드려 자는 것은 평생 피 하는 것이 좋은데 이는 보형물 파손의 우려와 위치 틀어짐 때문이다. 마사지를 받는 경우 가슴에 베개를 얹어 놓고 받는 것이 보다 안전하겠다. 보형물이 잘 터지는 것은 아니지만 엎드려 자는 경우 지속적으로 자극을 받게 되면 보형물의 외피에 미세한 균열이 발생할 수 있다. 식염수 보형물의 파열은 즉각적으로 크기가 줄어들지 않고 몇 달에 걸쳐 서서히 크기가 줄어들게 되어 자각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실리콘 보형물의 경우 파열이 되도 외관상 모양이 변하는 경우가 거의 없어 유방초음파 검진시 우연히 알게 되는 경우가 많다. 촉감이 갑자기 너무 말랑말랑 해졌다면 파열을 의심해볼수 있으며, 매년 정기적으로 유방암 검사를 받을 때 초음파로 보형물특수검진을 하게 되면 보형물과 관련된 많은 임상정보를 얻을 수 있다. 구형구축, 파열, 뒤 집어짐등등을 초음파로 모두 알아낼 수 있기 때문에 정기적인 유방초음 파검사는 필수이다. 가슴수술 후 관리는 이렇게 통증, 붓기, 위치관리가 가장 중요하다. 어렵게 받은 수술 이기에 이왕이면 빠른 회복과 예쁜 모양, 정확한 진단과 치료가 가능한 전문병원에서 받는 것이 좋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마방로10길 25 (트윈타워) B동 924호
  • 대표전화 : 02-6014-982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윤교
  • 법인명 : 페이지원
  • 제호 : 핑크리본유방외과뉴스
  • 정기간행등록번호 : 서초 라 115345
  • 출판등록번호 : 제2012-000088호
  • 통신판매신고증 : 2012-서울서초-0821호
  • 창간일 : 2012년 4월 25일
  • 사업자번호 : 페이지원 214-13-32644
  • 발행인 : 최지호
  • 편집인 : 최지호
  • 핑크리본유방외과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핑크리본유방외과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ww.breastsurgerynews@gmail.com
ND소프트